'전략게임'에 해당되는 글 1

  1. 2015/09/17 온라인 AOS 내달 출시…드래곤플라이의 야심찬 도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가 실시간전략(RTS) 요소를 강화한 온라인 적진점령(AOS)게임 ‘슈퍼스타 파이터’(ssf.dfl.co.kr)를 내달 15일 출시(정식시즌 개막)합니다. 자체 개발했고 직접 서비스를 하는 만큼 회사 측의 성공 기대감이 큰 상황입니다.




주지하다시피 AOS게임 시장은 라이엇게임즈가 ‘리그오브레전드’(LoL)로 꽉 잡고 있습니다. 블리자드가 같은 장르의 ‘히어로즈오브더스톰’을 내놨지만 한창 고전 중이기도 한데요. 넷마블게임즈는 올해 초 전략게임 ‘파이러츠’ 출시를 예고했으나 무기한 연기를 한 상황입니다. 그만큼 진입 장벽이 높은 시장인데요. 이 시장에 드래곤플라이가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지고 보면 드래곤플라이는 국내 게임사 중 AOS 시장에서 가장 많은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2년여전 자체 개발한 ‘더 킹 오브 파이터즈’를 통해 AOS 시장에 도전한 바 있는데요. 국외 서비스로 적지 않은 경험을 쌓았습니다. 드래곤플라이가 슈퍼스타 파이터를 야심차게 내놓게 된 것도 이 같은 배경이 있어서라고 볼 수 있습니다.



슈퍼스타 파이터는 적 본진을 파괴하는 AOS의 기본방식에 자원의 채취와 유닛생산이라는 실시간전략(RTS)의 특징을 녹여낸 게임입니다. 캐릭터 간 전투와 부대 전술을 활용해 다양한 규모의 대전의 재미를 경험할 수 있게 제작됐는데요. 5대5 AOS모드와 1대1, 3대3 크래프트 모드를 번갈아가며 즐길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캐릭터의 개성을 강조한 점도 회사 측이 내세우는 부분인데요. 바바리맨 존손 캐릭터<동영상>가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마냥 멋진 캐릭터보다는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람들을 소재로 캐릭터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회사 측은 프리 테스트를 거쳐 여러 부분을 손을 봤다고 합니다. 일단 청소년이용불가였던 이용등급을 12세 이용가로 낮췄습니다. 가장 큰 변화점입니다. 이에 더해 10대에게 인기가 높은 AOS모드의 완성도를 끌어올렸다는 설명입니다.


정재주 드래곤플라이 ‘슈퍼스타 파이터’ 개발팀장은 “AOS모드의 경우 큰 폭의 변화보다는 게임의 조작감이나 인터페이스 등 완성도를 높이는데 집중했고 크래프트 모드는 프리 테스트 시즌 때보다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의 재미를 한층 더 끌어올릴 수 있도록 추가적인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드래곤플라이는 슈퍼스타 파이터 외에도 연내 다양한 신작을 내놓습니다. 모바일 총싸움(FPS)게임 ‘스페셜포스 모바일’과 모바일 레이싱게임 ‘가속스캔들2’ 그리고 완구 시장에서 유명한 ‘또봇’을 활용한 모바일게임을 출시할 계획인데요. 올 4분기 드래곤플라이의 행보가 기대됩니다.
2015/09/17 16:00 2015/09/17 16:00